처음으로 책갈피 범례 프린트 화면글씨크기 화면글씨굵기
역본선택 대조역본 선택 개역한글판 개역개정판 표준새번역 새번역 공동번역 공동번역개정판 CEV 
본문선택
   직접입력  "입력 예: 창 1:5"  
[사도행전 1:3]  
 새번역
제 1 장

성령을 약속하심

1    "데오빌로님, 나는 첫 번째 책에서 예수께서 행하시고 가르치신 모든 일을 다루었습니다.
2    거기에 나는, 예수께서 활동을 시작하신 때로부터 그가 택하신 사도들에게 성령을 통하여 지시를 내리시고 하늘로 올라가신 날까지 하신, 모든 일을 기록했습니다.
3    예수께서 고난을 받으신 뒤에, 자기가 살아 계심을 여러 가지 증거로 드러내셨습니다. 그는 사십 일 동안 그들에게 여러 차례 나타나시고, 하나님 나라에 관한 일들을 말씀하셨습니다.
4    예수께서 사도들과 함께 1)잡수실 때에 그들에게 이렇게 분부하셨습니다. "너희는 예루살렘을 떠나지 말고, 내게서 들은 아버지의 약속을 기다려라.
또는 '모였을' 또는 '계실'

5    요한은 물로 2)세례를 주었으나, 너희는 여러 날이 되지 않아서 성령으로 3)세례를 받을 것이다."
또는 '침례'
또는 '침례'



예수의 승천

6    사도들이 한 자리에 모였을 때에 예수께 여쭈었다. "주님, 주님께서 이스라엘에게 나라를 되찾아 주실 때가 바로 지금입니까?"
7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때나 시기는 아버지께서 아버지의 권한으로 정하신 것이니, 너희가 알 바가 아니다.
8    그러나 성령이 너희에게 내리시면, 너희는 능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사마리아에서, 그리고 마침내 땅 끝에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될 것이다."
9    이 말씀을 하신 다음에, 그가 그들이 보는 앞에서 들려 올라가시니, 구름에 싸여서 보이지 않게 되었다.
10    예수께서 떠나가실 때에, 그들이 하늘을 쳐다보고 있는데, 갑자기 흰 옷을 입은 두 사람이 그들 곁에 서서
11    "갈릴리 사람들아, 어찌하여 하늘을 쳐다보면서 서 있느냐? 너희를 떠나서 하늘로 올라가신 이 예수는, 하늘로 올라가시는 것을 너희가 본 그대로 오실 것이다" 하고 말하였다.


유다 대신에 맛디아를 뽑다

12    그리고 나서 그들은 올리브 산이라고 하는 산에서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그 산은 예루살렘에서 가까워서, 안식일에도 걸을 수 있는 거리에 있다.
13    그들은 성 안으로 들어와서, 자기들이 묵고 있는 다락방으로 올라갔다. 이 사람들은 베드로요한야고보안드레빌립도마바돌로매마태알패오의 아들 야고보와 열심당원 시몬야고보의 아들 유다였다.
14    이들은 모두, 여자들과 예수의 어머니 마리아예수의 동생들과 함께 한 마음으로 기도에 힘썼다.
15    그 무렵에 4)신도들이 모였는데, 그 수가 백이십 명쯤이었다. 베드로가 그 신도들 가운데 일어서서 말하였다.
, '형제들'

16    "5)형제자매 여러분, 예수를 잡아간 사람들의 앞잡이가 된 유다에 관하여, 성령이 다윗의 입을 빌어 미리 말씀하신 그 성경 말씀이 마땅히 이루어져야만 하였습니다.
, '형제들'

17    그는 우리 가운데 한 사람으로서, 이 직무의 한 몫을 맡았습니다.
18    그런데, 이 사람은 불의한 삯으로 밭을 샀습니다. 그러나 그는 거꾸러져서, 배가 터지고, 창자가 쏟아졌습니다.
19    이 일은 예루살렘에 사는 모든 주민이 다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그 땅을 자기들의 말로 아겔다마라고 하였는데, 그것은 '피의 땅'이라는 뜻입니다.
20    시편에 기록하기를 6)'그의 거처가 폐허가 되게 하시고, 그 안에서 사는 사람이 없게 하십시오' 하였고, 또 말하기를 7)'그의 직분을 다른 사람이 차지하게 해 주십시오' 하였습니다.
21    그러므로 주 예수께서 우리와 함께 지내시는 동안에,
22    요한8)세례를 주던 때로부터 예수께서 우리를 떠나 하늘로 올라가신 날까지 늘 우리와 함께 다니던 사람 가운데서 한 사람을 뽑아서, 우리와 더불어 부활의 증인으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또는 '침례'

23    그리하여 그들은 바사바라고도 하고 유스도라고도 하는 요셉맛디아 두 사람을 앞에 세우고서,
24    기도하여 아뢰었다. "모든 사람의 마음을 다 아시는 주님, 주님께서 이 두 사람 가운데서 누구를 뽑아서,
25    이 섬기는 일과 사도직의 직분을 맡게 하실지를, 우리에게 보여 주십시오. 유다는 이 직분을 버리고 제 갈 곳으로 갔습니다."
26    그리고 그들에게 제비를 뽑게 하니, 맛디아가 뽑혀서, 열한 사도와 함께 사도의 수에 들게 되었다.
  CEV Copyright ⓒ 1995 by America Bible Society.(www.americanbible.org) more info Copyright 2003 by 대한성서공회,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