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책갈피 범례 프린트 화면글씨크기 화면글씨굵기
역본선택 대조역본 선택 개역한글판 개역개정판 표준새번역 새번역 공동번역 공동번역개정판 CEV 
본문선택
   직접입력  "입력 예: 창 1:5"  
[사도행전 8:26]  
 새번역
제 8 장
1    사울스데반이 죽임 당한 것을 마땅하게 여겼다.


교회가 박해를 받다
그 날에 예루살렘 교회에 큰 박해가 일어났다. 그래서 사도들 이외에는 모두 유대 지방과 사마리아 지방으로 흩어졌다.
2    경건한 사람들이 스데반을 장사하고, 그를 생각하여 몹시 통곡하였다.
3    그런데 사울은 교회를 없애려고 날뛰었다. 그는 집집마다 찾아 들어가서, 남자나 여자나 가리지 않고 끌어내서, 감옥에 넘겼다.


사마리아에 복음을 전하다

4    그런데 흩어진 사람들은 두루 돌아다니면서 말씀을 전하였다.
5    빌립1)사마리아 성에 내려가서, 사람들에게 2)그리스도를 선포하였다.
다른 고대 사본들에는 '사마리아에 있는 어떤 한 성읍'
또는 '메시아'

6    무리는 빌립이 행하는 표징을 듣고 보면서, 그가 하는 말에 한 마음으로 귀를 기울였다.
7    그것은, 귀신들린 많은 사람에게서 3)악한 귀신들이 큰 소리를 지르면서 나갔고, 많은 중풍병 환자와 지체장애인이 고침을 받았기 때문이다.
, '더러운'

8    그래서 그 성에는 큰 기쁨이 넘쳤다.
9    그 성에 시몬이라는 사람이 있었는데, 그는 마술을 부려서 사마리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며, 스스로 큰 인물인 체하는 사람이었다.
10    그래서 낮은 사람으로부터 높은 사람에 이르기까지 모두 "이 사람이야말로 이른바 하나님의 위대한 능력의 소유자이다" 하고 말하면서, 그를 따랐다.
11    사람들이 그를 따른 것은, 오랫동안 그가 마술로 그들을 놀라게 했기 때문이다.
12    그런데 빌립이 하나님 나라와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에 관한 기쁜 소식을 전하니, 남자나 여자나 다 그의 말을 믿고서 4)세례를 받았다.
또는 '침례'

13    시몬도 믿게 되었고, 5)세례를 받은 뒤에 항상 빌립을 따라다녔는데, 그는 빌립이 표징과 큰 기적을 잇따라 행하는 것을 보면서 놀랐다.
또는 '침례'

14    사마리아 사람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받아들였다는 소식을 예루살렘에 있는 사도들이 듣고서, 베드로요한을 그들에게로 보냈다.
15    두 사람은 내려가서, 사마리아 사람들이 성령을 받을 수 있게 하려고,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였다.
16    사마리아 사람들은 주 예수의 이름으로 6)세례만 받았을 뿐이요, 그들 가운데 아무에게도 아직 성령이 내리시지 않았던 것이었다.
또는 '침례'

17    그래서 베드로요한이 그들에게 손을 얹으니, 그들이 성령을 받았다.
18    시몬은 사도들이 손을 얹어서 성령을 받게 하는 것을 보고, 그들에게 돈을 내고서,
19    말하기를 "내가 손을 얹는 사람마다, 성령을 받도록 내게도 그런 권능을 주십시오" 하니,
20    베드로가 그에게 말하였다. "그대가 하나님의 선물을 돈으로 사려고 생각하였으니, 그대는 그 돈과 함께 망할 것이오.
21    그대는 하나님이 보시기에 마음이 바르지 못하니, 우리의 일에 그대가 차지할 자리도 몫도 없소.
22    그러므로 그대는 이 악한 생각을 회개하고, 주님께 기도하시오. 그러면 행여나 그대는 그대 마음 속의 나쁜 생각을 용서받을 수 있을지도 모르오.
23    내가 보니, 그대는 악의가 가득하며, 불의에 7)얽매여 있소."
다른 고대 사본들에는 '얽매는 자가 되었소'

24    시몬이 대답하였다. "여러분들이 말한 것이 조금도 내게 미치지 않도록, 나를 위하여 주님께 기도해 주십시오."
25    이렇게 베드로요한은 주님의 말씀을 증언하여 말한 뒤에, 예루살렘으로 돌아가는 길에, 사마리아 사람의 여러 마을에 복음을 전하였다.


빌립이 에티오피아 내시에게 복음을 전하다

26    그런데 주님의 천사가 빌립에게 말하였다. "일어나서 남쪽으로 나아가서, 예루살렘에서 가사로 내려가는 길로 가거라. 그 길은 광야 길이다."
27    빌립은 일어나서 가다가, 마침 에티오피아 사람 하나를 만났다. 그는 에티오피아 여왕 간다게의 고관으로, 그 여왕의 모든 재정을 관리하는 내시였다. 그는 예배하러 예루살렘에 왔다가,
28    돌아가는 길에 마차에 앉아서 예언자 이사야의 글을 읽고 있었다.
29    성령이 빌립에게 말씀하셨다. "가서, 마차에 바짝 다가서거라."
30    빌립이 달려가서, 그 사람이 예언자 이사야의 글을 읽는 것을 듣고 "지금 읽으시는 것을 이해하십니까?" 하고 물었다.
31    그가 대답하기를 "나를 지도하여 주는 사람이 없으니, 내가 어떻게 깨달을 수 있겠습니까?" 하고, 올라와서 자기 곁에 앉기를 빌립에게 청하였다.
32    그가 읽던 성경 구절은 이것이었다. 8)"양이 도살장으로 끌려가는 것과 같이, 새끼 양이 털 깎는 사람 앞에서 잠잠한 것과 같이, 그는 입을 열지 않았다.
33    그는 굴욕을 당하면서, 공평한 재판을 박탈당하였다. 그의 생명이 땅에서 빼앗겼으니, 누가 그의 세대를 이야기하랴?"
34    내시가 빌립에게 말하였다. "예언자가 여기서 말한 것은 누구를 두고 한 말입니까? 자기를 두고 한 말입니까, 아니면 다른 사람을 두고 한 말입니까?"
35    빌립은 입을 열어서, 이 성경 말씀에서부터 시작하여, 예수에 관한 기쁜 소식을 전하였다.
36    그들이 길을 가다가, 물이 있는 곳에 이르니, 내시가 말하였다. "보십시오. 여기에 물이 있습니다. 내가 9)세례를 받는 데에, 무슨 거리낌이 되는 것이라도 있습니까?" 10)(37절 없음)
또는 '침례'
어떤 사본들에는 37절의 내용이 첨가되어 있음. "37. 빌립이 말하였다. '그대가 마음을 다하여 믿으면, 세례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 때에 내시가 대답하였다. '나는 예수 그리스도가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습니다.'"

38    빌립은 마차를 세우게 하고, 내시와 함께 물로 내려가서, 그에게 11)세례를 주었다.
또는 '침례'

39    그들이 물에서 올라오니, 주님의 영이 빌립을 데리고 갔다. 그래서 내시는 그를 더 이상 볼 수 없었지만, 기쁨에 차서 가던 길을 갔다.
40    그 뒤에 빌립아소도에 나타났다. 그는 돌아다니면서 여러 성에 복음을 전하다가, 마침내 가이사랴에 이르렀다.
  CEV Copyright ⓒ 1995 by America Bible Society.(www.americanbible.org) more info Copyright 2003 by 대한성서공회,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