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역본 선택
    • 대조역본 선택
    • 본문 선택
    •    
    •  
[마태복음 22:35 ]
책갈피
  • 개역개정
    제 22 장

    혼인 잔치 비유(눅 14:15-24)

    1   예수께서 다시 비유로 대답하여 이르시되
    2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3   그 종들을 보내어 그 청한 사람들을 혼인 잔치에 오라 하였더니 오기를 싫어하거늘
    4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르되 청한 사람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오찬을 준비하되 나의 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것을 갖추었으니 혼인 잔치에 오소서 하라 하였더니
    5   그들이 돌아 보지도 않고 한 사람은 자기 밭으로, 한 사람은 자기 사업하러 가고
    6   그 남은 자들은 종들을 잡아 모욕하고 죽이니
    7   임금이 노하여 군대를 보내어 그 살인한 자들을 진멸하고 그 동네를 불사르고
    8   이에 종들에게 이르되 혼인 잔치는 준비되었으나 청한 사람들은 합당하지 아니하니
    9   네거리 길에 가서 사람을 만나는 대로 혼인 잔치에 청하여 오라 한대
    10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11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12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13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어 바깥 어두운 데에 내던지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게 되리라 하니라
    14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


    가이사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막 12:13-17; 눅 20:20-26)

    15   이에 바리새인들이 가서 어떻게 하면 예수를 말의 올무에 걸리게 할까 상의하고
    16   자기 제자들을 헤롯 당원들과 함께 예수께 보내어 말하되 선생님이여 우리가 아노니 당신은 참되시고 진리로 하나님의 도를 가르치시며 아무도 꺼리는 일이 없으시니 이는 사람을 외모로 보지 아니하심이니이다
    17   그러면 당신의 생각에는 어떠한지 우리에게 이르소서 가이사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이 옳으니이까 옳지 아니하니이까 하니
    18   예수께서 그들의 악함을 아시고 이르시되 외식하는 자들아 어찌하여 나를 시험하느냐
    19   세금 낼 돈을 내게 보이라 하시니 1)데나리온 하나를 가져왔거늘
    20   예수께서 말씀하시되 이 형상과 이 글이 누구의 것이냐
    21   이르되 가이사의 것이니이다 이에 이르시되 그런즉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22   그들이 이 말씀을 듣고 놀랍게 여겨 예수를 떠나가니라


    부활 논쟁(막 12:18-27; 눅 20:27-40)

    23   부활이 없다 하는 사두개인들이 그 날 예수께 와서 물어 이르되
    24   선생님이여 모세가 일렀으되 ㄱ)사람이 만일 자식이 없이 죽으면 그 동생이 그 아내에게 장가 들어 형을 위하여 상속자를 세울지니라 하였나이다
    25   우리 중에 칠 형제가 있었는데 맏이가 장가 들었다가 죽어 상속자가 없으므로 그 아내를 그 동생에게 물려 주고
    26   그 둘째와 셋째로 일곱째까지 그렇게 하다가
    27   최후에 그 여자도 죽었나이다
    28   그런즉 그들이 다 그를 취하였으니 부활 때에 일곱 중의 누구의 아내가 되리이까
    29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희가 성경도, 하나님의 능력도 알지 못하는 고로 오해하였도다
    30   부활 때에는 장가도 아니 가고 시집도 아니 가고 하늘에 있는 천사들과 같으니라
    31   죽은 자의 부활을 논할진대 하나님이 너희에게 말씀하신 바
    32   ㄴ)나는 아브라함의 하나님이요 이삭의 하나님이요 야곱의 하나님이로라 하신 것을 읽어 보지 못하였느냐 하나님은 죽은 자의 하나님이 아니요 살아 있는 자의 하나님이시니라 하시니
    33   무리가 듣고 그의 가르치심에 놀라더라


    가장 큰 계명(막 12:28-34; 눅 10:25-28)

    34   예수께서 사두개인들로 대답할 수 없게 하셨다 함을 바리새인들이 듣고 모였는데
    35   그 중의 한 율법사가 예수를 시험하여 묻되
    36   선생님 율법 중에서 어느 계명이 크니이까
    37   예수께서 이르시되 ㄷ)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셨으니
    38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39   둘째도 그와 같으니 ㄹ)네 이웃을 네 자신 같이 사랑하라 하셨으니
    40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


    그리스도와 다윗의 자손(막 12:35-37; 눅 20:41-44)

    41   바리새인들이 모였을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물으시되
    42   너희는 그리스도에 대하여 어떻게 생각하느냐 누구의 자손이냐 대답하되 다윗의 자손이니이다
    43   이르시되 그러면 다윗이 성령에 감동되어 어찌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여 말하되
    44   ㅁ)주께서 내 주께 이르시되 내가 네 원수를 네 발 아래에 둘 때까지 내 우편에 앉아 있으라 하셨도다 하였느냐
    45   다윗이 그리스도를 주라 칭하였은즉 어찌 그의 자손이 되겠느냐 하시니
    46   한 마디도 능히 대답하는 자가 없고 그 날부터 감히 그에게 묻는 자도 없더라
  • 새번역

    제 22 장

    혼인 잔치의 비유(눅 14:15-24)

    1   예수께서 다시 여러 가지 비유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2   "하늘 나라는 자기 아들의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에게 비길 수 있다.

    3   임금이 자기 종들을 보내서, 초대받은 사람들을 잔치에 불러오게 하였는데, 그들은 오려고 하지 않았다.

    4   그래서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렇게 말하였다. '초대받은 사람들에게로 가서, 음식을 다 차리고, 황소와 살진 짐승을 잡아서 모든 준비를 마쳤으니, 어서 잔치에 오시라고 하여라.'

    5   그런데 초대받은 사람들은, 그 말을 들은 척도 하지 않고, 저마다 제 갈 곳으로 떠나갔다. 한 사람은 자기 밭으로 가고, 한 사람은 장사하러 갔다.

    6   그리고 나머지 사람들은 그의 종들을 붙잡아서, 모욕하고 죽였다.

    7   임금은 노해서, 자기 군대를 보내서 그 살인자들을 죽이고, 그들의 도시를 불살라 버렸다.

    8   그리고 자기 종들에게 말하였다. '혼인 잔치는 준비되었는데, 초대받은 사람들은 이것을 받을 만한 자격이 없다.

    9   그러니 너희는 네 거리로 나가서, 아무나, 만나는 대로 잔치에 청해 오너라.'

    10   종들은 큰길로 나가서, 악한 사람이나, 선한 사람이나, 만나는 대로 다 데려왔다. 그래서 혼인 잔치 자리는 손님으로 가득 차게 되었다.

    11   임금이 손님들을 만나러 들어갔다가, 거기에 혼인 예복을 입지 않은 사람이 한 명 있는 것을 보고 그에게 묻기를,

    12   '이 사람아, 그대는 혼인 예복을 입지 않았는데, 어떻게 여기에 들어왔는가?' 하니, 그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하였다.

    13   그 때에 임금이 종들에게 분부하였다. '이 사람의 손발을 묶어서, 바깥 어두운 데로 내던져라.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 것이다.'

    14   부름받은 사람은 많으나, 뽑힌 사람은 적다."



    황제에게 바치는 세금(막 12:13-17; 눅 20:20-26)

    15   그 때에 바리새파 사람들이 나가서, 어떻게 하면 말로 트집을 잡아서 예수를 올무에 걸리게 할까 의논하였다.

    16   그런 다음에, 그들은 자기네 제자들을 헤롯 당원들과 함께 예수께 보내어, 이렇게 묻게 하였다. "선생님, 우리는, 선생님이 진실한 분이시고, 하나님의 길을 참되게 가르치시며, 아무에게도 매이지 않으시는 줄 압니다. 선생님은 사람의 겉모습을 따지지 않으십니다.

    17   그러니 선생님의 생각은 어떤지 말씀하여 주십시오. 황제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이 옳습니까, 옳지 않습니까?"

    18   예수께서 그들의 간악한 생각을 아시고 말씀하셨다. "위선자들아, 어찌하여 나를 시험하느냐?

    19   세금으로 내는 돈을 나에게 보여 달라." 그들은 데나리온 한 닢을 예수께 가져다 드렸다.

    20   예수께서 그들에게 물으셨다. "이 초상은 누구의 것이며, 적힌 글자는 누구를 가리키느냐?"

    21   그들이 대답하였다. "황제의 것입니다." 그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렇다면, 황제의 것은 황제에게 돌려주고,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돌려드려라."

    22   그들은 이 말씀을 듣고 탄복하였다. 그들은 예수를 남겨 두고 떠나갔다.



    부활을 두고 묻다(막 12:18-27; 눅 20:27-40)

    23   같은 날 1)사두개파 사람들이 예수께 와서, 부활이 없다고 주장하면서, 예수께 말하였다.

    24   "선생님, 모세가 말하기를 '어떤 사람이 자식이 없이 죽으면, 그 동생이 형수에게 장가들어서, 그 후사를 세워 주어야 한다' 하였습니다.

    25   그런데 우리 이웃에 일곱 형제가 있었습니다. 맏이가 장가를 들었다가, 자식이 없이 죽으므로, 아내를 그의 동생에게 남겨 놓았습니다.

    26   둘째도 셋째도 그렇게 해서, 일곱이 다 그렇게 하기에 이르렀습니다.

    27   맨 나중에는, 그 여자도 죽었습니다.

    28   그러니 부활 때에 그 여자는 누구의 아내가 되겠습니까? 일곱이 모두 그 여자를 아내로 맞아들였으니 말입니다."

    29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너희는 성경도 모르고, 하나님의 능력도 모르기 때문에, 잘못 생각하고 있다.

    30   부활 때에는 사람들은 장가도 가지 않고, 시집도 가지 않고, 하늘에 있는 천사들과 같다.

    31   죽은 사람들의 부활을 두고 말하면서, 너희는 아직도 하나님께서 너희에게 하신 말씀을 읽어보지 못하였느냐?

    32   하나님께서는 2)'나는 아브라함의 하나님이요, 이삭의 하나님이요, 야곱의 하나님이다' 하고 말씀하셨다. 하나님은 죽은 사람의 하나님이 아니라, 살아 있는 사람의 하나님이시다."

    33   무리는 이 말씀을 듣고, 예수의 가르침에 놀랐다.



    가장 큰 계명(막 12:28-34; 눅 10:25-28)

    34   바리새파 사람들이, 예수사두개파 사람들의 말문을 막아버리셨다는 소문을 듣고, 한 자리에 모였다.

    35   그리고 그들 가운데 3)율법 교사 하나가 예수를 시험하여 물었다.

    36   "선생님, 율법 가운데 어느 계명이 중요합니까?"

    37   예수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4)'네 마음을 다하고, 네 목숨을 다 하고, 네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여라' 하였으니,

    38   이것이 가장 중요하고 으뜸 가는 계명이다.

    39   둘째 계명도 이것과 같은데, 5)'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여라' 한 것이다.

    40   이 두 계명에 온 율법과 예언서의 본 뜻이 달려 있다."



    다윗의 자손(막 12:35-37; 눅 20:41-44)

    41   바리새파 사람들이 모였을 때에, 예수께서 그들에게 물으셨다.

    42   "너희는 6)그리스도를 어떻게 생각하느냐? 그는 누구의 자손이냐?" 그들이 예수께 대답하였다. "다윗의 자손입니다."

    43   예수께서 다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러면 다윗7)성령의 감동을 받아, 그를 주님이라고 부르면서 말하기를,

    44   8)'주님께서 내 주께 말씀하셨다. 「내가 네 원수를 네 발 아래에 굴복시킬 때까지, 너는 내 오른쪽에 앉아 있어라」' 하였으니, 이것이 어찌된 일이냐?

    45   다윗그리스도를 주라고 불렀는데, 어떻게 그리스도가 그의 자손이 되겠느냐?"

    46   그러자 아무도 예수께 한 마디도 대답하지 못했으며, 그 날부터는 그에게 감히 묻는 사람도 없었다.
성경 단어 검색

-
검색 결과

선교현장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