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후원 성서공회 성경읽기

페루의 가정 폭력 피해자들에게 성경을 보냅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7-06-09 13:20 조회2,783회 댓글0건

본문

가정폭력으로 고통당하는 이들에게 성경을 


 


기도하고 있는 페루 어린이들


페루는 북쪽으로 에콰도르·콜롬비아, 동쪽으로 브라질, 남동쪽으로 볼리비아, 남쪽으로 칠레와 국경을 접하고 서쪽으로 태평양에 접하여 있습니다. 1533년 스페인에 의해 정복되었던 페루는, 1821년에 독립을 선언하였고, 남아 있던 스페인 세력은 1824년에 패배하였습니다. 12년간 군부 통치를 받은 후, 1980년 페루는 민주주의 국가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경제적으로 빈곤의 문제와 폭력적 반란을 겪었습니다. 1990년 알베르토 후지모리의 대통령 선거는 몇 세기동안 지속된 경제적인 문제의 극적인 전환을 가져왔고, 게릴라 활동을 줄이는 데 상당한 진전을 보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통령의 독재 정치와 1990년대 후반의 경기 침체는 그의 정권을 향한 불만을 형성하였고, 2000년 결국 그는 추방당하였습니다. 관리 정부는 2001년 봄, 새로운 선거를 실시하였고, 정부의 새로운 지도자로 알레한드로 톨레도 대통령이 선출되었습니다. 그는 민주적 선거에 의해 선출된 페루 최초의 원주민 출신 대통령입니다.



페루의 가정폭력 현황

페루의 주요한 사회 문제 중 하나는 가정 폭력입니다. 페루 인구의 1/3은 수도에 살고 있습니다. 페루 여성부에서 발표한 통계 자료에 의하면, 이 지역의 가정 폭력 비율이 가장 높다고 합니다. 


여성 2명 중 1명은 학대를 당하고, 10명 중 2명은 15세 이전에 성폭력을 당합니다. 또한 3명 중 2명의 아이들은 신체적, 정신적 학대를 당하고 있습니다. 


학대나 폭력을 당한 전체 여성 중 42%가 주위 사람들에게 도움을 청하였고, 19%만이 공공기관에 도움을 청하였습니다. 


페루성서공회는 가정 내 폭력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관련 기독교 단체들과 새로운 네트워크를 형성하였습니다. 페루성서공회의 프로젝트는 복음의 메시지를 사회에 전파하고 선한 영향을 끼치기 위한 의미 있는 활동이 되고 있습니다. 성서공회가 시행하는 프로그램의 대상은 두 부류로, 가정 폭력의 피해자는 주로 여성과 어린이입니다. 



"여성, 당신은 특별하고 귀하다"

페루성서공회의 가정 폭력 방지 프로그램은 피해자들을 보호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영적 지원을 제공합니다. 새로운 폭력 사례를 방지하고, 외부로 공개되지 않고 음성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폭력을 찾아내서 그 문제의 심각성을 고발하는 것입니다. 페루 전체에 가정 폭력 방지를 위한 워크숍이 이루어지고 있고, 성경 중심의 자료들이 출판되고 배포되고 있습니다. 


페루성서공회의 궁극적인 목표는 폭력으로 인해 고통 받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통한 평안과 위로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페루성서공회는 2008년에 이미 성경적 관점에서 가정 폭력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폭력 방지”라는 핸드북 6,405부를 반포하였습니다. 이것은 자녀를 양육하고 있는 부모들에게 반포되었습니다.  또 “여성, 당신은 특별하고 귀하다”라는 단편집 10,000부를 출판하여, 경찰서의 여성 담당 부서와 가정 폭력 피해자들을 돕는 기관들에 보급하였습니다. 그리고 성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단편 책자 “당신의 몸은 하나님의 귀한 선물입니다”를 10,000부 출판하여,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반포하였습니다. 또한 교사들을 위한 가이드북 2,000부를 준비하고 성폭력 예방을 위한 포스터 1,000부를 제작하여 배포하였습니다.  


한편, 다른 사람들을 인격적으로 대우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성경적인 관점에서, 가정 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안내 책자인 “어린이들과 청소년들 잘 대우하기”라는 단편책자 3,000부를 출판하였습니다. 그리고 자녀를 둔 부모들을 위한 워크숍을 87회 개최하였습니다. 페루성서공회의 이러한 노력으로 가정 폭력으로 고통 받는 여성들이 영적인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페루 쿠스코 교회에서 성경공부하는 어린이들



치료와 회복, 그리고 기도 요청

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줄리안 로페즈 로크는 "저는 어렸을 때부터 가난한 가정 형편과 부모님의 폭력에 노출되어서 저 또한 폭력적인 사람이 되었습니다. 저의 이런 성향은 청소년기에도 지속되었습니다. 제가 결혼했을 때도 가난은 계속되었고, 가정 내의 불화와 폭력 상황들은 변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아내와 아이들에게 매우 공격적으로 대하였지만 이제 저는 제 삶에 하나님의 능력이 실현된 것을 증거할 수 있습니다." 라고 고백하였습니다.

 

"저는 이제 폭력의 죄악성을 발견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통한 치료와 회복을 경험하게 되었습니다. 

                                                                                                  - 줄리안 로페즈 로크

자클린 아바로스 이바라는 “폭력 방지 워크숍은 폭력의 피해자였고, 지속적으로 폭력으로부터 시달리는 저에게 매우 큰 영향을 끼쳤습니다. 하나님께서 제 삶이 이렇게 되기를 원하지 않으셨다는 것을 알고, 이러한 삶을 끝내야 한다는 중요성을 느끼고 있습니다."라고 말하였습니다.

"기독교인이었기 때문에 도움을 청하는 것이 부끄러웠습니다.
하지만, 제가 받은 책자들은 저에게 힘을 더해 주었고, 
제 자신을 귀히 여겨야 한다는 것을 가르쳐 주었습니다."
                                                                                             - 자클린 아바로스 이바라
여성 감옥에서 폭력 정지 워크숍을 진행시킨 난시 수카모토는, “워크숍은 참여한 많은 사람들과 자신에게 큰 축복이었다고 전하였습니다.

"많은 여성들은 그들의 삶을 그리스도께 드렸습니다.
재소자들에게 성경을 읽는 시간과 하나님의 약속을 선포하는 시간은
격려의 시간이었습니다."
                                                                                         - 난시 수카모토
엘리아즈 준코 목사는 프로젝트 개발을 도와줄 기관들을 위해서 기도를 부탁했으며, 폭력에 시달리고 있는 사람들이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위로와 마음의 평안을 얻을 수 있도록, 프로젝트가 국가적으로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그래서 페루의 폭력 비율이 줄어들 수 있도록, 이 프로그램이 정부와 기관들의 관심을 받아서 가정 폭력과 싸우기 위한 더 많은 프로그램이 생길 수 있도록 기도를 부탁하였습니다.

"가정 폭력은 현실이기 때문에 가족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교회의 150명의 부모 중 60-70%가 자녀들과의 소통 문제가 있습니다.
계속해서 이 사역을 위해서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 엘리아즈 준코


성경을 읽고 있는 퀘추아 교회 성도들


페루의 회복을 위한 성서보급의 필요

페루성서공회에서는 가정 폭력 방지 프로그램을 포함한 성서보급 운동을 다각적으로 시행하고 있습니다. 성서보급 운동을 통해서 페루 사람들에게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하나님의 사랑과 구원을 전하기 위해서입니다. 페루성서공회에서는 하나님의 말씀을 애타게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지속적인 성서운동을 수행하기 위하여 본 공회에 지원을 요청하였습니다. 본 공회는 페루성서공회의 성서운동을 지원하기 위해 금년에 스페인어 성경 총 14,500부를 제작하여 기증하였습니다. 

 

계속해서 페루성서공회가 가정 폭력 방지 프로그램을 비롯한 여러 성서보급 운동을 통해 폭력으로 인해 무너진 가정을 회복하고, 하나님의 말씀으로 구원의 소망에 이를 수 있도록 성도 여러분의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