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후원 성서공회 성경읽기

테러의 위험으로 고통받는 카메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7-10-18 13:37 조회2,765회 댓글0건

본문

카메룬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전해주세요! 

  

 


성경으로 믿음을 갖게 된 카메룬 여성  


아프리카 중부 기니만에 위치한 카메룬은 서쪽으로 나이지리아, 동쪽으로 차드 및 중앙아프리카공화국, 남쪽으로는 콩고, 가봉 등과 국경을 접하고 있으며, 종족 구성이 다양합니다. 이러한 지리적인 요소는 다른 아프리카 국가 교회들과 협력하고 그들을 지원하는 역할을 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다. 


그러나 카메룬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의 현실은 참담합니다.


교회를 향한 끊임없는 위협

카메룬에 있는 많은 종족들이 각각의 전통적인 샤머니즘 신앙을 굳게 믿고 있고, 미신적 행위들이 생활 속에 뿌리 깊게 자리하고 있어서 사람들에게 복음이 들어가는 데 한계가 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이슬람의 공격적인 포교활동이 카메룬 교회에 커다란 위협이 되고 있습니다. 카메룬 내에서 이슬람교는 약 21%를 차지하지만, 인접 국가인 나이지리아에서 시작된 이슬람 무장단체인 보코하람의 크고 작은 공격이 그리스도인들이 주로 거주하는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몇 년 전부터 발생하고 있습니다. 


지역 행정 관리들로부터 전해들은 소식에 의하면 카메룬성서공회 또한 보코하람의 주요 공격 대상입니다.



보코하람의 테러로 폐허가 된 마루아(Maroua) 지역의 거리

 


위험에 빠진 어린이와 청소년, 희망을 잃어가는 사람들

카메룬 교회를 향한 이러한 위협으로 인해 가장 큰 피해를 입는 사람들은 어린이와 청소년입니다. 미래를 이끌어 갈 14세 미만 어린이 및 청소년은 카메론 인구의 40%에 달합니다. 가장 큰 문제는 사회취약계층인 여성과 어린 소녀들이 테러의 주요 대상이 된다는 것입니다. 

 

나이지리아의 탈레반이라 불리는 보코하람은 어린이와 여성을 납치한 후 이들을 병사로 만들거나 강제 결혼을 시킵니다.

 

 

영혼을 살리기 위해 포기할 수 없습니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카메룬성서공회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그들을 위로하고, 영적 양식을 채워주기 위한 사역을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카메룬성서공회는 어린이와 청소년 사역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이 성경적 가치관을 키울 수 있도록 게임을 활용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10대 어머니들과 12~26세 연령의 매춘 경험이 있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에스더 프로젝트’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생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실제적인 기술을 가르치며, 상담과 함께 성경 공부 교실을 운영하여 어린 여성들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것입니다. 

 

이들이 하나님의 말씀으로 치유받고 온전히 회복되어 교회와 가정 그리고 사회에서 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사역의 목적입니다. 

 


에스더 프로젝트에 참여한 여성들 

 


모국어 성경을 받기 위해 위험을 감수한 소수부족 사람들

지난 5월, 소수 부족의 하나인 무수굼 사람들은 그들의 언어로 된 첫 번역 성경을 받았습니다. 보코하람의 테러 위협 속에서도 무수굼 부족은 몇 개월 동안 조심스럽게 성경 봉헌식을 준비하였고, 성경이 마을에 도착하자 무수굼 사람들은 나뭇가지를 흔들며 크게 기뻐하였습니다.


이후 6월에는 나이지리아 국경과 가까운 위험 지역인 모고데 인근 산악 지대에서 캅시키 첫 번역 성경전서의 봉헌을 기념하기 위해 무려 5,000명의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이 봉헌식을 위해 카메룬성서공회는 정부의 특별 허가를 받아야 했고, 참석자들의 안전을 위해 지역 내 배치된 군인 250명이 봉헌식에 함께 하였습니다.



"이 성경은 우리의 자랑입니다.

매일 매일 성경을 읽을 것입니다!"

                                                                              - 캅시키 성경 번역위원회 의장 파부



첫 번역된 성경을 펼쳐보는 캅시키 성경 번역위원회 의장(오른쪽)

 


"캅시키어 성경은 그 어느 때보다

사람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간절히 원할 때 도착하였습니다"

                                                                                                           - 모고데 시장

 

  


우리의 사역이 중단되지 않기를

절망에 빠진 카메룬 사람들 특히 상처받은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하나님을 만나는 유일한 통로는 성경입니다. 현재 많은 카메룬 사람들이 성경을 절실히 원하고 있습니다. 카메룬성서공회는 성서 번역 및 보급과 같이 말씀을 기반으로 한 사역을 지속하려 하지만 현실은 여의치 않습니다. 재정적인 어려움으로 카메룬성서공회가 10년 간 진행해 온 선한 사마리아인 프로그램도 현재 중단 위기에 처해있습니다.


또한 테러 위협으로 성경 전달에 어려움을 겪을 뿐만 아니라 보급할 성경의 재고도 부족한 상황입니다. 

 

한국 교회와 성도님들의 후원으로 보내는 성경 한 권은 카메룬 사람들과 카메룬 복음화에 큰 힘이 될 것입니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