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후원 성서공회 성경읽기

내일 일을 염려하지 말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8-09-17 11:09 조회652회 댓글0건

본문

"암에 걸린 것을 원망하지 않습니다." 

- 루마니아성서공회 -

 


성경을 읽고 있는 플로리나(53세)


그러므로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 내일 일은 내일이 염려할 것이요 한 날의 괴로움은 그 날로 족하니라 

마태복음 6:34

저는 10년 전 유방암 진단을 받았습니다. 하나님께선 제게 시련을 이겨낼 수 있는 믿음과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들을 허락하셔서 투병 기간을 잘 견디게 해주셨습니다. 

 

아시다시피 과거 루마니아는 신앙을 가질 수 없는 공산주의 국가였습니다. 저는 이런 공산주의 사회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며 성장하였습니다. 


제가 처음 암 진단을 받았을 때 큰 절망에 빠졌었지만, 하나님께 나아가게 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교회에 나가기 시작하였고 작은 공동체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제 주위에 있는 사람들을 이해하게 되었고, 미워했던 사람들을 용서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남을 판단하거나 정죄하지 않으니 제 마음에 평화도 찾아왔습니다. 

 

처음에는 제게 주어진 상황을 원망하며 왜 내게 이러한 일이 일어났는지 용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마태복음 6장에서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고 하시면서 먹을 것과 입을 것에 대해서도 염려하지 말라 하신 예수님의 말씀에 크게 감명을 받았습니다. 제 자신을 하나님께 맡기고, 제 마음을 오직 주님께만 열고, 내 안에 자신을 가두지 말라는 말씀으로 이해했습니다. 그리고 상황을 겸손하게 인정하는 법을 배웠습니다. 저는 이 비유의 말씀을 즐겨 읽습니다. 지금은 암에 걸린 것을 원망하거나 불평하지 않습니다. 

 

저는 이것이 하나님의 관점에서 상황을 바라보게 하는 연단임을 깨달았습니다. 이제는 제 안에 감사만이 넘칩니다. 

 

 2009년 루마니아에서 암으로 인한 사망자는 십만 명 당 182명으로, EU 평균보다 높았습니다. 루마니아 외과대학에 따르면 루마니아에서 자궁경부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유럽 평균보다 3배 높고, 유방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3.5배 더 높다고 합니다. 

 암 진단을 받은 사람들은 물리적 의료 지원뿐 아니라 영적인 지원도 필요합니다. 루마니아성서공회는 암 환자들이 믿음과 기도로써 하나님을 의지할 수 있도록 성경을 기반한 사역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영적인 지원이 절실한 루마니아를 위하여 여러분의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상단으로